전체기사뉴스종합포커스범종교가톨릭개신교불교민족종교해외종교이슬람다문화 사회탐방 기획
전체기사 Trend & View 마음을 비춰보는 포토에세이 종교지도자 칼럼 매일종교신문 공지 사항
편집  2022.01.26 [21:35]
뉴스종합
매일종교신문 공지 사항
안내데스크
신문사소개
광고안내
저작권문의
구독신청
불편신고
독자투고
제휴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 보호정책
기사제보
뉴스종합
자유한국당 비대위원장 지낸 인명진, 안철수 지지선언
"대통령 가족에게는 부끄러움 없어야...도덕성·자질·정책 갖췄다"
기사입력: 2022/01/14 [14:09]  최종편집: ⓒ 매일종교신문
매일종교신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14일 국회 소통관에서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후보를 지지 선언한 국민의힘 전신인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을 지낸 인명진 목사가 안 후보와 악수하고 있다. 연합뉴스    


"대통령 가족에게는 부끄러움 없어야...도덕성·자질·정책 갖췄다"

 

새누리당과 자유한국당(국민의힘 전신) 비대위원장을 맡았던 인명진 목사가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에 대한 지지를 선언했다.

 

인 목사는 14일 안 후보와 함께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번 대선에서 안 후보를 지지하고 후원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인 목사는 "안철수만이 정권교체를 할 수 있고, 더욱더 제대로 된 정권교체를 할 수 있다""안 후보는 국민이 자랑스럽게 생각할 만한 대통령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밝혔다.

 

안 후보 지지를 결심한 이유에 대해 '도덕성'을 첫째로 꼽았다.

 

인 목사는 대통령의 가족에게는 부끄러움이 없어야 한다면서, 안 후보는 지난 10여 년 동안 여야의 호된 검증을 받았지만, 아무런 흠이 없다고 강조했다. 이어 안 후보가 의사와 교수, IT 기업인으로서의 풍부한 경험을 가졌고, 3 지대 정치지도자로서 10여 년을 꿋꿋이 지켜온 만큼 자질을 갖췄다고도 주장했다.

 

또 과학기술 정책과 한미동맹 중심의 든든한 안보정책을 갖고 있고, 국민을 미혹하는 포퓰리즘 공약이 없다고도 설명했다.

 

한편, 인 목사는 회견 후 기자들이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가 아닌 안 후보를 지지한 배경'에 관해 묻자 즉답하지 않았다.

 

다만 "세 가지 말씀드렸다. 도덕성, 후보의 자질, 그리고 그(안철수 후보)의 정책. 대한민국의 미래를 열어갈 수 있는 정책이며, 우리나라가 당면한 어려움을 해결할 수 있는 정책이다. 그래서 지지하게 됐다"고 말했다. 

 

안 후보는 "인 목사의 대한민국 미래를 위한 지지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짧은 감사 인사를 전했다.

ⓒ 매일종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배너
광고
광고
  안내데스크신문사소개광고안내저작권문의구독신청불편신고독자투고제휴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 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범 종교의 진정성을 두루 살펴 보고 이해함으로써 각 종교와 사회의 화평과 상생, 조화를 이룬다.
회장 이옥용 /발행-편집인 신민형 / 편집국장 이광열 / 청소년보호책임자 강은나
우) 04316 서울시 용산구 백범로77길 61-31, 401호 (원효로1가)
대표 전화: 02-703-8267 | 팩스: 02-3211-4419 인터넷 매일종교신문
등록번호:서울 (아)01319(범종교신문 등록 2009년 9월 1일,2013년 6월 15일 제호변경)
기사제보 : minhyung-s@hanmail.net
Copyright ⓒ 2009-2013 매일종교신문. All rights reserved.